블로그 이미지
Walk On a Mild Spring Night. springnight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3)
봄.밤.스.치.다. (1)
거.닐.다. (168)
그.리.다. (11)
Total15,398
Today1
Yesterday0

빨간 장화
카테고리 소설
지은이 에쿠니 가오리 (소담출판사, 2010년)
상세보기


에쿠니 가오리의 가장 최근작이다.
10년된 부부, 히와코와 쇼조의 이야기.
히와코를 세상으로부터 지켜주긴 하지만 히와코의 이야기를 전혀 듣지 않는 쇼조.
그리고 그것을 전혀 깨닫지 못한다.
히와코는 쇼조가 자신의 이야기를 전혀 들어주지 않음에 포기해버린다.
그렇지만 쇼조가 없는 세상은 견딜 수 없어 하는 히와코.



왜..이상하게도 그들의 모습이 낯설지가 않다.
가끔 언뜻언뜻 보이는 내 모습들이다.
그리고 그의 모습들.
결혼이란 제도 안에 들어가면 그렇게 되는 것일까.
서로가 익숙해지고, 서로의 존재가 나의 한부분을 차지하게 되지만,
그만큼 나를 잃어버리게 될까.



쇼조가 없을 때의 쇼조를 더 사랑한다는 히와코의 말이 은근히 공감되는 것은 왜일까....







에쿠니 가오리의 소설은 잘 읽히기는 하는데 너무 끝이 맘에 안든다. 도쿄타워때 부터 그랬다.
끝이 도무지 맘에 안든다.
점점 더 에쿠니 가오리의 소설들을 사건들이 없어지는 것 같다.
우흠. 안타까워.



100610

'거.닐.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무도 편지하지 않다-장은진  (2) 2010.06.18
죽은 왕녀를 위한 파반느-박민규  (2) 2010.06.14
빨간 장화-에쿠니 가오리  (4) 2010.06.11
도가니-공지영  (2) 2010.05.24
2010 이상문학상 아침의 문  (4) 2010.05.09
홀리가든-에쿠니 가오리  (0) 2010.02.21
Posted by springnigh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6.14 13:28 알 수 없는 사용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를 잃고 또 다른 나로 변하는 것 같네요...

  2. 2010.06.14 13:53 신고 vent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잃게 하지 않는 것. 숙제네요.

    • 2010.06.18 16:47 신고 springnight  댓글주소  수정/삭제

      혼자서 오롯이 설수 있어야만 진짜 사랑을 할 수 있을지도 모르지요. 사랑은 결핍된 두 존재가 서로의 결핍을 채워주는 것이 아닌 결핍된 두 존재가 서로 오롯하게 있는 것이겠지요.